메뉴 건너뛰기

  • 진료안내
  • 병원 이용안내
  • 병원소개

진료안내

  • 진료과
  • 전문진료센터
  • 특수클리닉

병원 이용안내

‘눈물샘 암’ 안구와 눈꺼풀 제거 않고 치료


명지병원·삼성서울병원, 눈물샘암 치료의 새 기준 제시
- ‘안구보존 적출술과 방사선 병합치료 결과’ 국제학회지에 소개



1.jpg


안구와 눈꺼풀을 제거하지 않고 ‘눈물샘암’을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치료법이 한국의료진에 의해 소개돼, 세계 안과학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금까지 눈물샘 악성 종양의 하나인 선상낭포암의 치료는 안와 내용물(안구와 눈꺼풀 등)과 종양을 모두 제거하는 ‘안와내용물제거술’이 주된 치료법이었다. 그러나 최근 한국 의료진들의 연구 결과 안와내용물을 모두 제거하지 않고 종양만 적출한 후, 보조 방사선 치료를 시행하더라도, 좋은 예후를 보이는 것으로 밝혀졌다.


이른바 ‘안구 보존 종양 적출술과 방사선 병합요법’은 최근 발간된 세계적인 성형안과 학회지 ‘Ophthal Plast Reconstr Surg 2017’에 소개돼, 세계의 성형안과 의사들에게 큰 주목을 받고 있으며, 안와악성종양의 치료의 흐름을 바꿀 수 있는 중요한 결과로 평가되고 있다.


‘Long-Term Outcomes of Eye-Sparing Surgery for Adenoid Cystic Carcinoma of Lacrimal Gland’(눈물샘 선상 낭포암에 시행한 안구보존 종양적출술과 보조 방사선 병합치료의 장기 결과)라는 제목의 이 논문은 서남의대 명지병원 안과 한지상 교수가 제1저자로, 삼성서울병원 안과 김윤덕 교수가 교신저자로, 우경인 교수, 미국 텍사스주 달라스의 남서부의료센터 Sobti Deepak 교수가 공동저자로 참여했다.


눈물샘 선상 낭포암의 경우 지금까지 안구와 눈꺼풀, 종양을 모두 제거하는 ‘안와내용물제거술’이 치료 원칙으로 여겨져 왔다. 안와내용물 제거술은 안구와 눈꺼풀 모두 제거하기 때문에 미용상, 기능상 좋지 못해, 수술 후 사회 적응에 큰 어려움을 겪었다.


한쪽 눈이 튀어나오거나, 눈이 붓거나 하는 증상을 보이는 눈물샘 선상 낭포암은 유병률이 높지는 않지만, 조기에 치료하지 않으면 사망률이 높다.


이 논문은 1998년부터 2012년까지 단일 기관에서 눈물샘 악성 종양 중 하나인 ‘눈물샘 선상 낭포암’으로 진단받고 ‘안구 보존 종양 적출 수술 및 보조 방사선 치료’를 받은 환자를 대상으로 시행한 연구 결과이다. 평균 7년(최장 18년)의 추적 관찰 결과, 10명의 환자 중 한명만 재발하였고, 이 환자도 재발된 종양에 대해 안와내용물 제거술을 시행하여, 이후 재발없이 생존했다.


서남의대 명지병원 한지상 교수는 “안구 보존 종양 적출 수술 및 보조 방사선 요법은 눈물샘 선상 낭포암 환자에서 유리한 국소 제어와 장기 생존 결과를 보였다”며 “결과적으로, 보조 방사선 요법과 함께 시행한 안구 보존 종양 적출 수술은 눈물샘 낭포 암종의 치료 방법으로 고려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삼성서울병원 김윤덕 교수는 “안와 내용물 제거술을 시행하면, 환자에게 심리적으로 큰 충격을 주기 때문에, 환자들이 치료를 기피하는 경향이 있다”며, “안구보존 종양 적출술 및 방사선 치료는 새로운 가이드 라인을 제시하는 중요한 연구”라고 강조했다.


한편, 본 연구팀은 삼성서울병원 우경인 교수의 주도 하에 미국 MD 엔더슨 암센터와 함께 다른 종류의 눈물샘 악성 종양을 모두 포함한 추가 연구를 공동으로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련 논문 바로가기
http://insights.ovid.com/crossref?an=00002341-900000000-9868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명지병원, 한양대학교 교육협력병원으로 새 출발 admin 2018.08.16 35664
공지 미국 최고의 메이요 클리닉 의료서비스를 명지병원에서 받는다 admin 2018.06.27 12424
663 명지병원 ‘뉴호라이즌 힐링센터’의 ‘One Month Festival’ file 관리자 2017.07.20 12375
662 블록체인 기반 의료정보 교류시스템 개발 추진 file admin 2018.11.13 7044
661 [2011-06-02] 명지병원 ‘암통합치유센터’ 오픈 file 관리자 2016.12.30 3583
660 명지병원, 싱가포르에서 '리더십 서밋' 개최 file 관리자 2017.02.27 3441
659 명지병원 4월의 뉴힐콘서트 ‘허윤정의 거문고 공연’ file admin 2018.04.02 2945
658 ‘면역세포치료제 개발의 최신지견 조인트 심포지엄’ 개최 file admin 2019.11.18 2828
657 제천 명지병원, ‘지역거점 종합병원’으로 도약 file 관리자 2017.04.19 2709
656 ‘신종 감염병 발생’ 모의 훈련 실시 file admin 2018.11.29 2605
655 제3회 명지병원 백세총명치매관리지원센터 치매 학술 심포지엄 file 관리자 2017.08.17 2595
654 Myongji Hospital joins Mayo Clinic Care Network file admin 2018.06.28 2481
653 신현영 교수, 한미젊은의학자 학술상 첫번째 수상자로 선정 file admin 2019.04.11 2478
652 어린이날, 소아병동 희망잔치 [2012-05-07] file 홍보팀 2017.01.09 2446
651 제2회 명지 국제 간 심포지엄 file 관리자 2017.08.17 2404
650 명지병원-고양시, 비만관리프로젝트 2기 참여자 모집 file admin 2018.07.19 2325
649 김진구 제6대 명지병원장 취임식 거행 file admin 2019.07.02 2307
648 명지병원 ‘위암 수술 잘하는 병원’ 2회 연속 선정 file 관리자 2017.03.24 2264
647 2019년 명지병원 이왕준 이사장 신년사 file admin 2019.01.03 2167
646 명지병원 장례식장 리모델링 오픈 [2015-01-16] file 홍보팀 2017.01.10 21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