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 진료안내
  • 병원 이용안내
  • 병원소개

진료안내

  • 진료과
  • 전문진료센터
  • 특수클리닉

병원 이용안내

최강원 전 서울의대 교수, 명지병원으로 자리 옮겨

감염내과학 창시자, 감염병 대응 1번지에 안착


  최강원 교수(명지병원 감염내과).jpg


국내 감염내과학 창시자로 불리는 의학계 원로인 최강원 전 서울의대 교수가 신종 감염병 대응 1번지 명지병원(이사장 이왕준)으로 자리를 옮겼다.

 

최근 명지병원 감염내과로 부임한 최강원 교수는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을 나와 서울대 대학원 의학석사, 의학박사 학위를 받았고, 서울대병원 전공의와 전임강사, 조교수, 부교수, 교수를 역임하며 모두 47년간 서울대 캠퍼스를 떠나지 않은 뼛속부터 서울대인이다.

 

서울대병원 재직시절 내과 감염내과장과 감염관리실장 역임했으며, 2009년 정년퇴임 이후 국군 수도병원 내과 과장으로 자리를 옮겨, 2009년 가을 불어 닥친 신종플루 사태를 최 일선에서 막아내기도 했으며, 2015년 메르스 사태의 대응 현장을 앞장서 지켜낸 장본인이기도 하다.

 

바로 이런 점이 최 교수가 생애 세 번째 직장으로 명지병원을 택하게 된 동기로 작용했다.

명지병원 역시 2009년 신종플루 당시 전국에서 가장 많은 22천여 명의 신종플루 환자를 받았으며, 1일 최고 1,111명 신종플루 환자 진료라는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또 지난 2015년 메르스 당시에는 발병 1년 전부터 준비한 매뉴얼대로 완벽하게 대응, 5명의 확진 환자를 전원 받아 모두 완치시켜 퇴원시켰으며, 이 과정에서도 단 한명의 원내 감염도 발생시키지 않은 성공적인 대응 사례로 꼽히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 6일 명지병원 직원들과의 상견례 자리에서 최 교수는 인사말을 통해 서울대 재직시절 명성을 날리던 명의들이 거의 다 명지병원에 와 있는 것을 보면서, 늦게나마 명지병원에 합류하게 돼 본인도 명의대열에 낀 것 같은 생각이 든다고 소회를 밝혔다.

이어 최 교수는 듣던 대로 명지병원 전직원의 감염관리에 대한 관심이 높고 실천이 생활화 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관련 시설에 대한 투자 또한 막대해 최고의 감염병 대응 수준을 실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현재 명지병원에는 최 교수와 동시대에 서울대병원에 재직하면서 명의로 꼽히던 이건욱 교수와 김상준 교수(외과), 이효석 교수(소화기내과), 박재형 교수(영상의학과) 등이 재직하고 있다.

 

최 교수는 미국 하버드의대 초빙교수, 텍사스의대 MD Anderson Hospital 초빙교수를 역임했으며, 대한감염학회 회장, 대한화학요법학회 회장, 대한병원감염관리학회 회장, 대한의진균학회 회장, 대한에이즈예방협회 회장을 지냈다. 특히 한국인 에이즈 역학조사와 바이러스 규명작업을 비롯해 항균제 사용에 대한 감염관리 지침을 제정하는 등 우리나라 감염 관리 분야의 개척자로 꼽힌다.

 

주요저서로는 내과학(1976), 후천성 면역 결핍증(1987), 열대 풍토병(1987), AIDS: 본체, 현황 및 대책(1988), 감염질환(2000), 항생제의 길잡이(2000), 감염관리 지침(2001) 등이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명지병원, 한양대학교 교육협력병원으로 새 출발 admin 2018.08.16 29247
공지 미국 최고의 메이요 클리닉 의료서비스를 명지병원에서 받는다 admin 2018.06.27 10479
569 제2회 명지병원국제심포지엄 개최 file admin 2019.06.03 878
568 ‘치매환자의 인권’ 주제 치매아카데미 개최 file admin 2019.05.28 956
567 유방암·위암치료 모두 잘하는 1등급 병원 선정 file admin 2019.05.23 1281
566 중국 연변대학부속병원과 교류협력 협약 체결 file admin 2019.05.22 895
565 뉴힐하우스콘서트, 정대석 명인의 거문고 공연 file admin 2019.05.03 887
564 송영길 국회의원 초청 고양시민 공개 특강 개최 file admin 2019.05.15 654
563 제7회 예술치유페스티벌 '마음의 소리와 만나다' 개막 file admin 2019.05.13 675
562 2019년 명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춘계연수강좌 file admin 2019.05.10 1092
561 명지병원, ‘그 마음, 예술로 위로할게요’ 책 출간 file admin 2019.05.10 710
560 제1회 MJ치매포럼 개최 file admin 2019.05.07 671
559 명지병원-상명대학교, 협력 협약 체결 file admin 2019.05.02 816
558 홍민하 교수, 환인정신의학상 젊은의학자상 두 번째 수상 file admin 2019.04.12 890
557 신현영 교수, 한미젊은의학자 학술상 첫번째 수상자로 선정 file admin 2019.04.11 963
556 장애인과 함께하는 재활의학주간 건강강좌 file admin 2019.04.09 754
555 2019 Hi-FIRST Action Festival(환자안전주간) 개최 file admin 2019.04.09 861
554 ‘메이요클리닉의 혁신과 미래비전’ 특강 개최 file admin 2019.04.05 826
553 ‘의료계의 진정성 있는 위기관리’ 주제 특강 실시 file admin 2019.04.05 749
552 명지병원 미래전략 수립 위한 핵심간부 워크숍 개최 file admin 2019.04.04 910
551 명지병원 뉴힐하우스콘서트 ‘이태백 명인’ 공연 file admin 2019.04.01 666
550 명지병원, 로힝야족 난민촌과 원격의료시스템 구축 file admin 2019.03.29 769